TREND NEWS


'커뮤니케어는 시장 트렌드를 분석합니다'

스마트폰 혁신 경쟁 시작...MWC, 폴더블·5G폰 혈전 예고

bms
조회수 47

[출처 : NEWSIS] 2019. 01. 20

LG전자, 아웃폴딩 방식 폴더블폰 'G8 씽큐'와 동시 공개 예상
올해 상반기 공개 공언한 화웨이도 폴더블폰 발표할 듯
5G 스마트폰도 관심사...LG전자, 샤오미 등 공개 전망

 【서울=뉴시스】 IT전문 외신 레츠고디지털(Letgodigital)은 LG전자의 특허를 기반으로 예상한 LG 폴더블 폰의 3D랜더링. 레츠고디지털은 LG전자의 폴더블폰이 펼쳤을 때 좌측화면이 확장되는 롤러블(Rollable)  디스플레이 기술이 접목된 것으로 예상했다.  (관련링크 https://en.letsgodigital.org/smartphones/lg-foldable-smartphone) 


【서울=뉴시스】이종희 기자 = 글로벌 스마트폰 제조업체의 본격적인 혁신 경쟁이 시작된다. 


다음달 개최 예정인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9'는 각 제조사에서 개발한 5G 스마트폰과 폴더블 스마트폰이 현장을 빛낼 예정이다. 


20일 외신과 업계에 따르면 다음달 25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막하는 MWC 2019에 LG전자, 화웨이 등 주요 스마트폰 제조사의 폴더블폰이 공개된다.


LG전자는 기존 프리미엄 라인 신제품인 ‘G8 씽큐’ 공개와 함께 폴더블폰을 소개할 예정이다. LG전자의 폴더블폰은 그동안 취득한 특허를 고려할 때 바깥으로 접히는 '아웃폴딩' 방식을 택한 것으로 보인다.  


다만, LG전자의 폴더블폰은 한 장의 디스플레이가 접히는 방식이 아닌 두 장의 디스플레이를 하나의 형태로 만든 '듀얼 디스플레이'에 가깝다는 예상이 지배적이다. 


업계는 LG전자가 기술 경쟁에 뒤쳐지지 않기 위해 폴더블폰 혹은 그와 유사한 제품을 공개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를 통해 삼성전자와 화웨이 등과 본격적인 폴더블폰 경쟁을 해보겠다는 의도로 해석된다.  


지난해 애플을 밀어내고 글로벌 2위 제조사로 떠오른 화웨이도 폴더블폰을 MWC에서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화웨이는 올해 상반기 중 폴더블폰을 공개하겠다고 앞서 공언한 바 있다. 


...더보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