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NEWS


'커뮤니케어는 시장 트렌드를 분석합니다'

KAIST, 'CES 2019' 참가 AI·바이오-IT 융합기술 선보인다

bms
조회수 82

[출처 : News1] 2019. 01. 06


KAIST 혁신기술 10개 세계무대에 첫 선

CES 2019에서 공개되는 KAIST 대표기술인 상대방의 감성에 맞춰 대화하고 반응하는 인공지능 대화 에이전트(이수영 교수·전기및전자공학부)© News1


(대전ㆍ충남=뉴스1) 김태진 기자 = KAIST(총장 신성철)는 8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가전·IT 제품 전시회인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19’에 참가한다.

6일 KAIST에 따르면 리베스트·멤스룩스·그린파워 등 창업 기업 5개사와 함께 이번 행사에 참여해 인공지능 대화 에이전트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AI(인공지능), 바이오-IT 융합기술을 선보인다.

KAIST는 컨벤션센터 스타트업 전시관인 유레카 파크에 별도의 독립 전시 부스인 ‘KAIST관’을 마련해 창업 기업의 글로벌 마케팅 지원에 힘을 쏟는다.

글로벌 기업들이 매년 차세대 신기술과 각종 첨단 제품을 선보이는 CES에 국내 대학이 직접 참가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으로, 업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KAIST는 박희경 연구부총장을 비롯해 최경철 산학협력단장 등 산학협력단 관계자와 교수·연구원 등 30여명이 CES에 참가해 KAIST 혁신기술 10개를 세계무대에 선보일 예정이다.

전기및전자공학부 김문철 교수가 개발한 Δ인공지능 딥러닝 기반의 컨볼루션 신경망을 이용해 저해상도 Full HD 영상을 고해상도 4K UHD 영상으로 실시간 변환하는 업스케일링 기술 Δ상대방의 감성에 맞춰 대화하고 반응하는 인공지능 대화 에이전트(이수영 교수·전기및전자공학부) 기술이 대표적이다. 


...더보기

0